본문 바로가기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93)
네가 하라. 다른 사람 시키면 못한다. <월명동 비하인드 스토리>네가 하라. 다른 사람 시키면 못한다.글 : JMS 정명석 목사여기는 다 작품입니다. 팔각정에 청기와를 올리려고 했는데 하도 제자들이 깨진다고 하기에둥글래 산에는 안올렸습니다.앞으로는 절대로 다른 사람의 말을 안 듣기로 했습니다. 어제 울산에서 기와 공장 사장이 직접 왔는데 만들기에 달렸다고 했습니다.20년 된 것이 한 장도 안 깨지고 그대로 있다고 하면서지금부터 만들어서 가져오겠다고 했습니다.너..
생명에 대한 신경은 손해감이 없습니다. 생명에 대한 신경은 손해감이 없습니다글 : JMS 정명석 목사어제도 팔각정 계단 만드는데, 거기서 살다시피 했습니다.조금만 떠나면 다르게 하고 조금만 떠나면 다르게 하기 때문입니다.자기 머리의 한계를 못 벗어나니까 그런 것입니다. 그 사람들은 전문하는 사람들인데도 그렇습니다.계단 놓은 것을 보고 못쓰겠으니 포크레인으로 다 없애야겠다고 하니까 다시 고쳤습니다.계단은 놨지만, 아직도 손잡이는 안 했습니다.손잡이도 해놓고 조금 써보다가 틀렸으면 ..
돌 전체를 운동장에 펴놓고 돌아다니면서 영감으로 찾아냈습니다. Behind Story돌 전체를 운동장에 펴놓고 돌아다니면서 영감으로 찾아냈습니다.JMS 정명석 목사여기 일할 때도 돌을 그냥 막 갖다놓은 것이 아닙니다. 한돌 한돌씩 시간 내서 밑에 자갈 박고, 찜빠질하고, 포크레인으로 다지면서예민하고 엄청난 첨단의 사고를 갖고 자연과 맞추면서 놓은 것이지그냥 덜퍽덜퍽 놓은 것이 아닙니다. 돌 전체를 운동장에 펴놓고 돌아다니면서 영감으로 찾아냈습니다. “하나님, 어떤 돌을 놓으면 좋겠습니..
[Behind Story] 나는 그렇게 얼렁뚱땅으로는 안 합니다. - Behind Story - 나는 그렇게 얼렁뚱땅으로는 안 합니다글 : JMS 정명석 목사신앙 생활도 마음의 집을 지어가고 있는 것입니다.신앙의 집들이 지어지고 있는 것입니다. 생가 짓는 것도 두 가지로 생각하고 있습니다.그 동안 1년 동안 설계를 하고 있는데 아직도 안나오고 있습니다. 하나는 코딱지 만하게 작게 짓고 사무실에서 사무 볼까 생각하고 있고,하나는 아예 크게 지으려고 합니다.아무리 크게 지어도 교역자도 못 들어옵니다...
[Behind Story] 무에서 유를 창조했습니다 - Behind Story -무에서 유를 창조했습니다글 : JMS 정명석 목사저(JMS 정명석 목사)는 내 고향 월명동을 개발할 때 생각했습니다.“돈이 없는데 어떻게 이곳을 좋게 만들지?마실 물도 없는 사막 같은 곳에 어떻게 기적을 일으키지?”하고 한숨을 쉬면서 앉아 있었습니다.그때 성자 주님과 성령님은 저를 감동시키셨습니다.옛날에 장마가 지면 물이 솟아나던 곳이 생각나게 하셨습니다. 저는 즉시 그곳에 갔습니다.가 보니, 잡초만 무성하게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