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명석 목사 소개/정명석 목사의 삶

마음과 생각을 뜨겁게 한 이야기 - 정명석 총재 근황

[정명석 총재 근황]




마음과 생각을 뜨겁게 한 이야기




글 : 정명석 총재





<마음과 생각>은 참 무섭습니다.

순간 뒤집어지기도 하고, 순간 돌아오기도 합니다. 1초 전에는 안 하고 싶다가도, 1초 후에는 하고 싶은 것이 ‘마음과 생각’입니다.


이 <마음과 생각>을 ‘어느 방향’으로 돌리느냐에 따라서 운명이 좌우됩니다.



이 마음과 생각을 어느 방향으로 돌리느냐에 따라서 운명이 좌우됩니다.




누구나 순간 하고자 하면, 다 뜨겁게 할 수 있습니다. 뜨겁게 해야 생각이 집중되어 능력자가 되어 일도 잘해지고, 일할 때도 힘들지 않습니다. 


제가 겪은 한 가지 이야기를 해 주겠습니다.




집필하고 있는 정명석 총재



어느 날 저는 말씀을 써야 하는데 너무 힘들었습니다. 그래서 마음을 뜨겁게 하고 생각했습니다.


"5분이라도 말씀을 쓰자. 서론이라도 쓰자. 성령님이 한마디 주신 것이라도 쓰자." 

하고 썼습니다.


오전 10시에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누가 밖에서 "운동 안 가요?" 하기에 시계를 보니, 오후 2시였습니다. 


5분 동안 서론이라도 쓰려고 했는데, 마음을 뜨겁게 하고 하니 4시간이 5분처럼 지나간 것이었습니다.


하고자 하는 마음과 생각을 가지고 물이 펄펄 끓어 솟아오르도록 뜨겁게 했더니 그 일에 푹 빠져서 능력자가 되어 행했고, <시간>의 표적도 일어났고, <말씀의 내용>에도 표적이 일어났습니다. 



여기까지 저의 이야기를 해 주었습니다.





생각이 그리 무섭습니다. 생각하는 대로 그 일에 빠져서 하게 됩니다. 

모두 <꼭 해야 할 일>을 놓고 푹 빠져서 해야 됩니다.


마음을 뜨겁게 하고, 정말 좋아서, 푹 빠져서 하면 매일 <표적>이 일어납니다!



<하고자 하는 자>에게

하나님도 성령님도 성자도 뜨겁게 역사하시고, 천사를 보내어 도우시고, 사람을 통해 도우시고, 만물을 통해 역사하며 도우십니다. 


<하고자 하는 마음>으로 방향을 돌려 뜨겁게 하기를 축원합니다!





[정명석 총재의 삶 더보기]

- 교회로 와서 함께 만나고 대화해요

- 정명석 목사가 10대 때 석막교회에서 불을 받은 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