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명석 목사님의 진실

jms 정명석 목사의 홍콩 모기장 영상에 대한 실체




Q. 그 당시 상황이 궁금합니다


정명석 목사에 대해 많은 오해를 불러일으켰던 이 영상은 2003년 여름에 홍콩의 사이쿵이라는 작은 지역에서 촬영되었습니다.

그 당시 정명석 목사가 생활했던 곳은 큰 저택에서 호화로운 생활을 했다라고 알려져 있지만 여러 다가구 주택 중 한 평범한 주택이었고 그 주택도 반만 사용했습니다. 그리고 홍콩의 무더운 여름 날씨와 살인 모기 등의 환경으로 근처에 물로 더위를 식힐 수 있는 간이 풀장과 모기장을 설치해서 살인적인 더위와 모기를 피하면서 생활했습니다.


현재 인터넷에 도는 영상은 불법으로 가택을 침입해 캠코더로 영상을 촬영한 후 인터넷에 공개한 것으로써 일부만 편집하여 인터넷에 업로드 된 것입니다. 이를 통해 마치 경찰이 범죄 현장을 급습한 것처럼 보이도록 오해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영상에서 보이는 검은 옷을 입은 사람들은 경찰이나 형사가 아닙니다. 그들은 정명석 목사를 반대하는 세력으로 정명석 목사를 몰래 미행한 후 결정적인 장면을 촬영하기 위해 장시간 잠복을 하고 있다가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자 현장에 캠코더를 들고 영상을 촬영했으며 정명석 목사를 폭행하기까지 했습니다. 




Q. 모기장에 있던 두 명의 여자는 누구인가?

당시 모기장에 있던 2명의 교인은 일본 교인이었습니다.

2명의 일본 교인이 멀리 홍콩까지가서 정명석 목사를 찾은 이유가 있었습니다. 그 중 한 명은 신앙생활 도중 집안 내에서 신앙생활에 대한 극심한 반대로 신앙생활을 하기 어려운 상황이었습니다. 그래서 다니고 있던 직장에 휴가를 내고 기도를 받기 위해 홍콩까지 간 것이었습니다.

도착한 다음날, 정명석 목사는 새벽부터 인터넷으로 설교하고 화면을 통해 한 명의 교인씩 면담을 해 주었습니다. 그 2명의 일본 교인은 면담이 끝나기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정명석 목사는 그 2명을 보고 날이 더우니 간이 풀장에서 더위를 피하라고 있으라고 했습니다. 간이 풀장은 2~3명이 들어갈 수 있는 간이 고무로 만든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2명의 일본 교인은 수영복으로 갈아입고 바람을 쐬었습니다.

정명석 목사도 날이 더우니 수영복을 입고 풀장에서 더위를 피했습니다.
그러던 중 정명석 목사는 일본 교인이 돌아가기 전에 집안 내에서 극심한 반대로 기도가 필요하다는 내용을 듣게 되었고 모기장에서 기도를 해 주었던 것입니다. 그 중 한명은 일본어 통역을 할 수 있었기에 그 옆에서 교인의 상황을 정명석 목사에게 설명할 수 있었습니다.



Q. 왜 정명석 목사는 카메라를 보고 촬영하지 말라고 하였나요?

그 모기장 주위에는 집이 있었고 주변이 개방되어 있어 이웃 사람들도 볼 수 있는 개방된 곳이었습니다. 

기도 중 갑자기 남자 몇명이 모기장 근처로 접근했고 정명석 목사는 이웃 사람이 오는 줄 알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 중 한 사람은 비디오카메라를 들고 있었고, 분위기가 이상했습니다. 그리고는 정명석 목사에게 욕을 하며 접근했고 "나와"라고 했습니다. 심지어 때리기도 했습니다.
그런 와중에 비디오카메라를 들고 있는 사람을 보고는 일본 교인이 화면에 나와 집안의 핍박이 극심해 지지 않을까 하는 걱정되는 마음에 카메라를 손으로 가렸던 것입니다. 



Q. 비디오 카메라를 들고 접근한 검은 옷의 정체, 그들은 왜 하필이면 그 때 영상을 찍어 공개했을까요?
누군가에게 들켜서 서둘러서 찍은걸까요? 

그것이 아니었습니다. 
그런 일이 없었기에 정명석 목사가 의심받을 법한 장면이라도 공개를 해서 정명석 목사가 죄가 있다는 방향으로 몰아가고 싶었던 것입니다. 그러나 이 글을 자세히 읽어보신다면 어떤 의심할 부분도 없음을 알 수 있습니다.




  • 감사사랑 2018.04.23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실을 왜곡한 언론의 보도로 너무나 오랜 시간 정명석 목사님은 오해를 받고 고통을 받으셨어요. 이제는 그 진실이 밝혀지기를 바랍니다.

  • 마유 2018.04.25 2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안경을 끼고 확인도 되지 않은 일을 말하는 것을 삼가해야 됩니다.

  • 매너 2018.04.26 09: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자세히 알아보고 신중하게 판단해야 되네요
    왜곡된 언론만 보고서 판단하면 안됩니다

  • 유니 2018.05.02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실이 밝혀지기를 ㅠㅠ

  • 미란 2018.05.12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후 장면 없이 편집 된 영상만 보이는 것이 누군가가 악의적으로 의도한 것임을 알았습니다.
    자세한 설명으로 제대로 알게 되었어요. 감사합니다.

  • 힐링 2018.05.14 09: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쁜의도를가지고 침입하다니

  • 흰떡 2019.09.19 15: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악의적인 방송말고 다른 영상도 저는 봤었는데 여자가 하는 말이 상식적으로 생각했을 때 전혀 말이 안되는 소리를 흐느끼며 해대더군요. 처음엔 너무 무섭고 놀랐지만, 거짓말과 조작이란 것을 퍼뜩 알게 됐습니다. 아무 증거물도 없이 여자의 불쌍한 흐느낌과 자극적인 표현으로 사람 심리를 흔들어놓는 것이었습니다.
    언론이란 것이 돈 받고 자기들 유리한 쪽으로 거짓보도를 곧잘 하는데 정말 화가 납니다. 다른 여러가지 의문도 다 밝혀지고 이 진실을 사람들이 꼭 알기를 바랍니다. 나쁜 짓을 한 사람들은 어차피 자기가 한대로 갚음을 받겠죠.

  • 박동우 2019.11.18 12: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 글은 읽어보지 않았지만 저 동영상 찍은 분은 색마 정명석씨를 교도소에 집어 넣은 3김씨이다. 그래서 정명석의 성행각은 그칠 수 있었던 것이다. 나는 메시아사명자 박동우다. 나하고 결혼할 사람은 정명석이 건드린 여자 중에 한명이었다. 이단 jms는 거짓말 작작해라! 뭘 좀 알고 자세히 알고 써!

  • 박동우 2019.11.18 1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수심판>
    노아시대 때만 있었던게 아니라, 홍수는 탁한물, 비진리다. 그러니까 선지자가 보내졌을 때마다 홍수심판이 있었던 것. 예수시대 때는 홍수가 유태인의 교리 말씀이고 노아의 방주는 예수님의 교회였다.

  • 박동우 2019.11.18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밖에서 이단 jms신도들이 차엔진소리 막내는데, 나에게 와서 한마디 말도 안하고 나에대해 거짓말 왜곡해서 전하고...차헤드라이트 켜고 내 보는데서 유모차 끌고가고 개 끌고 가고 폰 으로 거는척 하고 폰보는척하고, 하도 괴롭혀 3년전엔 석막리 월명동을 3회 찾아갖지만 나를 모두막고 그럼 어디 비어있는 교회가있으니 거기에서 예배 보자고 해도 말도 안듣고 나를 맹목적으로 괴롭히더라, 내가 지금도 오랜기간 옥탑에서 사는데 내가 사는 위층으로 이사와서 층간소음은 일으키기 때문이지. 내가 가서 jms신도냐고 물으면 아니라고 거짓말하고 나를 왕따시키면서 말씀을 달라고하니 이게 말이 되는거니. 나에게 와서 한마디 말만하면 되는데 이것도 안하고 차엔진소리만 내고... 엔진소리를 낸다는 것은 시작하자는 애기일텐데, 이거 뭐 와서 말을 해야 알지, 너희 이단 jms가 이런 개들이란다. 아는지 모르는지 모르겠는데 기독교복음선교회는 경상도가 핵심이다. 교주파 대구경북이고 그리고 부산경남, 이들의 분열은 생각보다 심각한 것같다. 나에게 와서 괴롭히는 자들은 부산경남일거야. 이놈들은 경찰도 꾀고, 119구급대도 jms출신이 섞여있어 자기들 멋대로 이용하고 있지. 내 괴로움은 혼자서 참 크지.

  • 박동우 2019.11.18 1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니까 블러그를 통해서 말씀을 달라는 거지. 그런데 기독교복음선교회 이사람들 되먹지가 않았어 나도 한때 카톡을 통해 이미지와 말씀으로, 말씀을 줬지만 정말 이새끼들 기본이 안되어 있고 정말 악마같은 놈들이다. 부산경남jms일거야. 정말 귀신주관 받는 정말 나쁜놈들이다.

  • 박동우 2019.11.18 1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니까 jms신도, 기독교복음선교회가 내 사진으로 경찰과 처음보는 낯선 사람을 거짓말로 꾈수있는거지. 한쪽눈 감으면 이게 무슨 뜻인지 아니?
    그렇 두눈 다감으면? 토끼도 봤겠고 원숭이...

  • 박동우 2019.11.18 1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경남 기독교복음선교회는 내 폰을 24시 해킹조작한다.
    또 한놈 쓰레기 동성연애자 성낙호(고독한)이란 자도 내 폰을 24시 해킹조작, 정말 이자는 이해 할 수 없는 놈이다, 완전 악마들이다!

  • 박동우 2019.11.18 16: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의 전화번호 010-8388-7299

  • 박동우 2019.11.18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rule1000블로그네이버

  • 박동우 2019.11.19 0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부산경남 기독교복음선교회는 다 범죄자일지 모르겠다!, 내 신세야~!
    반듯이 증거물을 확보하여 법의 심판을 받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