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소나무 하나만 해도 잘 기르려면 30년은 걸립니다.

[Behind Story]

 


 

소나무 하나만 해도 잘 기르려면 30년은 걸립니다.

 


 

- 정명석 목사 -




소나무 하나만 해도 잘 기르려면 30년은 걸립니다.

싹 난 소나무를 기르면 30년은 가야 수형이 잡힙니다.

30년이 되어도 얼마 안 큽니다. 

 

이 근처의 작은 나무들은 다 30년은 넘었습니다. 

손질해서 30년은 길러야 합니다.

사람도 2-30년은 길러야 수형을 잡고 어느 정도 섰다 할수 있습니다.

모세도 40년 걸렸습니다. 

 

나무 가지를 늘여 휘게 만드는 것이 오래 걸립니다. 

시골에서는 그런 나무를 척척 베어다가 불을 땝니다.

그래서 시골 사람들이 잘 못산 것입니다. 

 

우리도 수십억원 어치의 나무를 죽인 것입니다. 

묘지 옆의 소나무는 사람들이 안 베어갑니다.

성황당 나무도 그렇습니다.

그것을 베면 동티난다 하기에 안전하게 살아있습니다. 

 

시대가 바뀌니까 반듯한 나무는 베어 없애고 휜 나무는 갖고 옵니다. 

시대가 바뀌면 그렇게 바뀝니다. 

많은 사람이 찾아 다녔으나 바로 길가 옆의 나무를 못찾았습니다.  

평소에 휜 소나무를 봐놨다가 가져와야 합니다.

  

- 정명석 목사의 1996년 5월 18일 아침말씀 중 -


출처: 월명동 사이트

 

 

 


【  정명석 목사의 Behind Story 더 보기 】


-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 “너희들 마음도 이렇게 잘라야 한다”


-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 약하니까 병이 오는 것입니다.


-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 근본문제를 해결해야 합니다.


-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 하나님께서는 한번에 묵시를 할 수가 없습니다.


- [자연성전 월명동/Behind Story] - 다 조심성이 있어야 합니다.


  • 한 나무를 정성드려 가꾸는 데 30년의 세월이 걸리니 진정 나무하나라도 소중하게 생각해야 겠다는 마음이 드네요 하물며 사람이랴 말 할 것도 없는 것 같네요.. 소중함의 지혜를 깨닫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푸른하늘 2013.09.02 18: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사드릴 것 박에 없습니다~!!
    귀한 말씀 정말 어렵게 받아 주시는데..진정 그 말씀 대로 실천하며 살길 소원합니다.

  • 주니 2013.09.07 1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수형의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좋은사람 2013.09.28 2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물을 통해서도 깨닫는것이 있네요!